툿찡포교 베네딕도 수녀회 대구수녀원
성베네딕도수녀원
그리스도보다 아무것도 더 낫게 여기지 말라.
 
 
-
 
 
-
-
-
 
 
 
-
> 자료실
 
- - - -


 
작성일 : 18-11-08 16:26
굿바이 플라스틱~
 글쓴이 : 베네숲 (121.♡.54.153)
조회 : 31  

세계 곳곳에서 플라스틱을 줄이려 노력하고 있다. 유럽연합은 2021년부터 1회용 플라스틱제품 사용 금지를 추진 중이며, 인도는 2022년 안으로 플라스틱 사용을 근절하겠다고 발표했다. 케냐에서는 비닐봉지를 사용하면 4,000만 원 이상의 벌금이나 최대 4년 징역형을 선고받는다.

인류가 플라스틱과의 전쟁을 선포한 것이다~! 그러나 상황은 좋지 않다. 성공적이었던 모로코의 플라스틱비닐봉투 줄이기 캠페인(Zero Mika)은 잊혔고, 플라스틱쓰레기의 양은 나날이 증가해 매년 바다에 버려지는 양이 약 1300만 톤에 이르렀다. 2050년이면 바다에 물고기보다 플라스틱이 더 많을 예정이다. 우리는 이 위기를 어떻게 극복할 수 있을까?

8살 라이언 힉맨(Ryan Hickman).
3살 때부터 쓰레기를 반납하여 모은 4만 달러로 재활용회사를 설립한 초등학생 라이언의 꿈은 친구들에게 트럭을 주어 함께 쓰레기를 수거하는 것이다.
검 대신 집게를 차고 도쿄 도심에 나타난 사무라이들.
에도시대 복장으로 쓰레기를 줍는 이유는 리사이클링이 생활화되었던 에도시대를 상징하며 현대의 쓰레기 문제를 환기시키기 위해서다.
NO 플라스틱 실천으로 건강을 되찾은 캐서린 켈로그(Kathryn Kellogg).
그녀는 자신의 경험과 노하우를 홈페이지에 올려 플라스틱 없이 건강하게 사는 생활양식을 전 세계에 전파하고 있다.
제프 크뤼시너(Jeff Kirschner)는 누구나 쓰레기의 위치와 정보를 온라인으로 게시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 '리터라티(Litterati)'를 만들었다.

현재 115개 국으로 퍼져나간 이 앱에 쌓인 데이터는 변화와 규제를 위한 데이터베이스로 활용되고 있다.
이런 개개인의 각성과 실천은 플라스틱 쓰레기 관련 시민운동과 각국의 규제로 확산되고 있다. 'KBS 스페셜' '굿바이 플라스틱'은 이들의 노력하는 이유와 해결방법, 메시지를 전한다.

2016년, 1인당 플라스틱 사용량 98.2kg, 세계 1위 대한민국.
'재활용 정거장'을 성공적으로 정착시킨 독산4동 마을에도 플라스틱쓰레기의 양이 많기는 매한가지! 분리수거를 잘 하여 재활용선별장에 보내도 정작 재활용되는 것은 50%남짓이다. 이런 현실에서, '쓰레기 줄이기'가 아닌 '쓰레기 없는 삶'을 시작하는 이들이 생겨나기 시작했다. 온·오프라인으로 플라스틱쓰레기를 안 만드는 실천과정을 공유하는 모임, 제로웨이스트(Zero-Waste) 정보를 담는 잡지, 플라스틱 포장지 없는 가게 등이 그것이다. 마침내 플라스틱 왕국 대한민국에서도 변화가 시작된 것이다. 'KBS 스페셜'은 자연과 인간이 공존하기 위해 이미 시작된 '굿바이 플라스틱'의 현장과 사람들을 만나본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8/07/04/2018070402674.html

집지기 18-11-15 11:25
 125.♡.195.143  
+ 평화를...

바다에 버려지는 플라스틱 쓰레기...
이로인한 피해는 지금 이 세다가 아니라 후세대일텐데라는 생각에 많이 미안해집니다.
누가 책임을 질 수 있을지...
내가 쉽게 사용하고 있는 작은 플라스틱일지라도 다시 한 번 생각하며
사용을 절제해야 겠습니다.

어린 꼬마의 지구를 사랑하며 더불어 살아 가는 예쁜 마음에 감동하네요^^
 
 

Total 15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58 탈리타쿰 코리아 모임 참석 <생명의 길을 걸으며> 베네숲 18-11-18 5
157 겨울나기~낙엽을 모아~^^ 베네숲 18-11-16 22
156 굿바이 플라스틱~ (1) 베네숲 18-11-08 32
155 플라스틱의 역습 베네숲 18-10-30 43
154 한권의 책 <The Sence of Wonder> 베네숲 18-10-16 72
153 메뚜기~ 친구~!^^* 베네숲 18-10-06 106
152 한편의 다큐 - <DEMAIN 내일> 베네숲 18-10-02 101
151 아름다운 잔치 아름다운 저녁 (2) 베네숲 18-09-20 133
150 우리에게는 생태적 회개와 절제의 덕이 필요합니다 베네숲 18-09-08 100
149 아름다운 잔치 아름다운 저녁~^^* 베네숲 18-08-30 189
148 희망을 향하여~! 베네숲 18-08-23 155
147 올여름, 폭염 단상 베네숲 18-08-17 166
146 한권의 책 <우리앞의 월든> 베네숲 18-08-15 144
145 <수도자 농사 사도직 연수> 참석 베네숲 18-08-05 225
144 분원에서 온 편지~^^ 베네숲 18-07-23 333
 1  2  3  4  5  6  7  8  9  10    

 
 
 
툿찡 포교 베네딕도수녀회 대구수녀원 / (41492) 대구광역시 북구 사수로 363-36 / 053)313-3431~4
Copyright(c)2005 benedictine.or.kr.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