툿찡포교 베네딕도 수녀회 대구수녀원
성베네딕도수녀원
그리스도보다 아무것도 더 낫게 여기지 말라.
 
 
-
 
 
-
-
-
 
 
 
-
> 자료실
 
- - -

 
작성일 : 18-03-29 16:09
"세계의 고통받는 이들과 함께 바치는 십자가의 길"-교황청 재단 ACN"
 글쓴이 : 집지기
조회 : 500  


 "세계의 고통받는  이들과 함께 바치는 십자가의 길"-교황청 재단 ACN"

"사람들이 생각과 말과 행위로 폭력을 몰아낼 수 있도록

기도와 행동으로 모력해 주십시오.

하느님께 기도로 의탁하는  한 이루어지지 않는 일은 없습니다.

우리 모두 '평화의 장인'이 됩시다."


(프란치스코 교황, 2017년 1월 1일 세계 평화의 말 미사 강론 중)


-교황청 재단 ACN 사랑의 메아리 중에서-


이 십자가의 길은

아직도 세상에 만연한 전쟁과 억압, 박해와 같은 고통 가운데 사는 우리 형제자매들의 모습을 통하여

인류 구원을 위해 그리스도가 걸어야만 했던 고통의 길을 묵상하기 위한 것입니다.

 

(성호경)

 

+ 우리 주 예수님

저희를 사랑하여 기꺼이 온갖 수난을 받아들이신 주님의 사랑을 묵상하며 이 십자가의 길을 바칩니다.

주님을 믿고 따르는 저희 모두가 일상에서 만나게 되는 모든 어려움 가운데에서 주님의 발자취를 발견하게 하시고, 저희 죄를 뉘우치며 주님의 수난을 함께 나눌 수 있는 용기를 주소서.

 



1처 하르툼에서 사형 선고 받으신 예수님을 묵상합시다

+주님께서는 십자가로 온 세상을 구원하셨나이다

예수 그리스도님, 경배하며 찬송하나이다

 

예수님을 믿는 것이 죄가 된다니,

수단 하르툼에 살고 있던 미리암 이브라힘은 하늘이 무너져 내리는 것 같았습니다

친척들이 자신을 경찰에 고발한 이유가 그리스도교인 남성과 결혼했기 때문이라는 것을 믿을 수 없었습니다

 

사형 선고를 받으신 예수님

아무 죄 없이 결백한 몸으로 사형 선고를 받으신 당신은

누구보다도 미리암의 마음을 잘 아십니다

다행히 미리암은 풀려났지만, 아직 갇혀 있는 이들이 너무 많습니다

비오니, 세상 모든 이들의 완고한 이들의 마음을 누그러뜨리시어

당신이 사랑으로 걸어가신 십자가의 길을 통해 세상 구원에 동참하게 하소서

영광송

 



2처 팔라백에서 십자가 지시는 예수님을 묵상합시다

+주님께서는 십자가로 온 세상을 구원하셨나이다

예수 그리스도님, 경배하며 찬송하나이다

 

마르셀라 아찬은 정부군과 반군 사이에서 벌어지는 토벌전을 피해

남수단에서 손자들과 함께 우간다 팔라벡으로 왔습니다

내전으로부터 간신히 목숨은 건졌지만, 난민촌에서의 생활은 그리 쉽지 않았습니다

 

예수님, 당신은 사랑하는 인간의 죄를 대신하여

십자가를 지고 팔라벡의 언덕을 오르십니다

인간의 탐욕과 이기심은 폭력과 전쟁을 낳고, 많은 이들의 삶을 피폐하게 만들었습니다

주님, 저희 눈을 열어주시고 죄를 사해주시어

당신의 어깨 위에 놓인 십자가가 당신을 짓누르지 않게 하소서

영광송

 




3처 예수님께서 기력이 떨어져 카이로에서 넘어지심을 묵상합시다

+주님께서는 십자가로 온 세상을 구원하셨나이다

예수 그리스도님, 경배하며 찬송하나이다

 

이집트 곱트 가톨릭교회 신자들은 언제나 폭탄 위에 앉아 미사를 드립니다

지금 같은 하늘 아래 벌어지고 있는 증오의 범죄에 몸서리가 쳐집니다

아무 잘못도 없고 해치려 든 적이 없는데도 단지 종교가 다르다는 이유로 테러가 벌어지고 있습니다

 

예수님, 우리는 다른 생각을 하는 사람들을 잘 받아들이지 못합니다

심지어 때로는 미워하게 되기도 하고 해코지를 하는 경우도 생깁니다

주님, 그럴때마다 카이로에 넘어져 계신 당신을 떠올리게 하시고

우리가 이웃을 이해하지 못하고 증오하는 것은 바로

그들의 의자 아래 폭탄을 놓는 행위와 같음을 깨닫게 하소서

영광송

 




4처 예수님께서 성모님을 만나심을 묵상합시다

+주님께서는 십자가로 온 세상을 구원하셨나이다

예수 그리스도님, 경배하며 찬송하나이다

 

나이지리아의 이슬람 무장단체인 보코하람은 서양식 교육을 금지하고 그리스도교를 증오합니다

바가라는 마을에 살던 레베카는 보코하람으로부터 남편을 피신시키고는

임신한 몸으로 갓 태어난 아들 조나단과 3 살배기 자카리아와 함께 붙잡히고 말았습니다

 

우리 죄로 고통받고 계신 예수님

당신은 고통스러운 십자가 길에서 어머니를 만나셨습니다

고통 가운데에서도 아들을 지키기 위해 온갖 고초를 이겨낸 레베카처럼

저희도 고통과 시련 속에서 당신께 대한 굳건한 신앙을 잃지 않도록 도와주소서

영광송

 




5처 시몬이 예수님을 도와 십자가 짐을 묵상합시다

+주님께서는 십자가로 온 세상을 구원하셨나이다

예수 그리스도님, 경배하며 찬송하나이다

 

세계에서 가장 가난한 나라 아이티의 수도 포르토프랭스에 사는 사람들은

가난과 더불어 대기오염, 인구 과밀, 교통체증과 같은 문제를 함께 겪고있습니다.

주민들은 암거래에 의존하며 길거리에서 생활합니다

이곳의 사람들에게 유일하게 기댈 수 있는 곳은 가톨릭교회입니다

 

주님

힘겨운 십자가의 길에 동참하여 강제로 무거운 십자가를 함께 지게 된

키레네사람 시몬이 그리스도의 구원 사업에 동참하는 은총을 입은 것처럼 저희도 도구로 써 주소서.

저희도 세상의 고통받는 이들을 위해 날마다 십자가를 지고 당신을 따르게 하소서

영광송

 




6처 베로니카, 수건으로 시리아 난민의 얼굴을 닦아드림을 묵상합시다

+주님께서는 십자가로 온 세상을 구원하셨나이다

예수 그리스도님, 경배하며 찬송하나이다

 

레바논의 자홀레에는 오늘도 시리아 내전을 피해 이주한 난민들이 삶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그리스도교와 이슬람교가 서로를 존중하며 함께 살아가던 이곳 레바논에서는

지난 몇 년간 유입된 난민으로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

레바논에 머무는 사람들 세 명 중 한명이 난민입니다

주님

피와 땀으로 얼룩진 당신의 얼굴을 용기 있게 닦아드린 베로니카처럼

울고 있는 형제 자매의 얼굴을 닦아줄 수 있도록 저희의 마음도 움직여주소서

영광송

 



7처 기력이 다하신 예수님께서

우타르프라데시에서 두 번째 넘어지심을 묵상합시다

+주님께서는 십자가로 온 세상을 구원하셨나이다

예수 그리스도님, 경배하며 찬송하나이다

 

인도의 우타르프라데시에서는 힌두교 극우 민족주의 집단인 인도 인민당의 집권 이후

그리스도인에 대한 탄압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그들은 그리스도교 신자들이 다른 사람들을 현혹해 그리스도교로 개종시킨다며 교회를 고발하고 있습니다

 

참혹한 폭력과 증오에 넘어지신 예수님

저희 자신의 힘만으론 아무것도 할 수 없음을 고백합니다

어쩌면 더 이상은 사랑을 이야기 하기가 힘들 것도 같습니다

주님, 비오니 다시 일어날 힘을 주소서

영광송

 




8처 예수님께서 예루살렘 부인들을 위로하심을 묵상합시다

+주님께서는 십자가로 온 세상을 구원하셨나이다

예수 그리스도님, 경배하며 찬송하나이다

 

남편을 남겨둔 채 홀로 장애가 있는 아이를 데리고 피란을 가는 걸 상상해보세요

우크라이나 하르키우의 난민촌 건물 지하에서 매트리스와 배게도 없이

생활해야 하는 마리나는 앞길이 막막하기만 합니다

 

예수님,

저희에게는 당신의 위로가 필요합니다

비오니, 당신을 따르려는 자녀들의 바람을 들으시고

지구촌 곳곳에 필요한 당신의 위로를 베풀어주소서

영광송

 





9처 예수님께서 마라위에서 세 번째 넘어지심을 묵상합시다

+주님께서는 십자가로 온 세상을 구원하셨나이다

예수 그리스도님, 경배하며 찬송하나이다

 

필리핀 마라위에서는 이슬람 과격단체 마우테 그룹에 의해

성전 훼손과 방화가 일어나고 있습니다

주님의 십자가가 불에 타고, 성모상은 부서졌습니다

하느님의 집은 괴한의 발에 짓밟히고 하느님의 백성은 핍박을 받았습니다

 

형제를 미워하는 것만이 죄가 아니었습니다

자매를 헐뜯은 것만이 죄가 아니었습니다

우리가 저지른 죄는 더 많이 사랑하지 않은 죄입니다

저희가 죄 안에서 다시 일어나 서로 사랑하며 살게 하소서

영광송

 




10처 윈저우의 예수님께서 옷 벗김 당하심을 묵상합시다

+주님께서는 십자가로 온 세상을 구원하셨나이다

예수 그리스도님, 경배하며 찬송하나이다

 

언제쯤 사제는 신자들과 함께 미사를 봉헌할 수 있을까요

동시대의 어느 지역에서는 너무나도 당연한 일이

다른 곳에서는 무척이나 어려운 일일 수도 있습니다

중국의 가톨릭 신자들이 바쳐왔던 신임 교구장을 위한 기도

현재까지도 실현되지 못한 채, 교구민들의 희망을 좌절시킬 따름입니다

중국정부에 의해 신임교구장이 사라져버렸기 때문이니까요

 

예수님

당신은 군중 앞에서 벌거벗겨져 마지막까지 유린 당하십니다

중국 정부의 진리를 감추려는 시도는 곧 악의 드러남입니다

현 시대를 살아가는 모든 이들에게 악의 세력을 극복할 수 있는 힘을 더해주시고

진리를 선택할 용기도 허락하소서

영광송

 





11처 알레포의 예수님께서 십자가에 못박히심을 묵상합시다

+주님께서는 십자가로 온 세상을 구원하셨나이다

예수 그리스도님, 경배하며 찬송하나이다

 

시리아 북부 라카에 살던 엘리아스는 이슬람 극단주의자들에 의해 십자가에 매달렸습니다

그리스도인에게만 부과되는 이슬람 세금인 지즈야를 내지 않았기 때문이지만

자동차 정비공이었던 그는 폭탄 부상으로 일을 하지 못하여 지즈야를 낼 수가 없었습니다

 

주님, 이 세상에는 그리스도인이라는 이유로 모욕당하고 죽임을 당하는 이들이 많습니다

세상을 구원하신 그리스도님, 지금도 알몸으로 고통 가운데서 당신을 부르는 이들의 소리를 외면하지 마시고,

저희에게도 함께 기도할 수 있는 은총을 베풀어 주소서

영광송

 



12처 예수님께서 홈스에서 돌아가심을 묵상합시다

+주님께서는 십자가로 온 세상을 구원하셨나이다

예수 그리스도님, 경배하며 찬송하나이다

 

시리아의 홈스에서는 가난한 이들을 돌보며 대변해왔던

프란스 판 데어 룩트 예수회신부가 암살자에 의해 살해당했습니다

주님, 저희는 죽음이 끝이 아니며 부활로 향해가는 관문이라는 것을 믿습니다

비오니 저희로 하여금 홈스에서 살해당한 룩트 신부처럼

당신을 본받아 십자가의 죽음을 살아갈 수 있도록 도와주소서

영광송

 




13처 제자들이 예수님 시신을 십자가에서 내림을 묵상합시다

+주님께서는 십자가로 온 세상을 구원하셨나이다

예수 그리스도님, 경배하며 찬송하나이다

물고기 뱃속에서 사흘을 보낸 요나의 외침은

하느님의 눈 밖에 난 큰 성읍 니네베를 하느님의 땅으로 변화시켰습니다

하지만 지금 그 거대한 도시 니네베는 이슬람 극단주의자들인 테러리스트들을 피해

주민들마저 떠나가 버렸고 이제는 황폐한 모습만 남게 되었습니다

 

예수님, 십자가에서 내려지는 당신의 주검은

당신을 믿던 이들에게 실망과 좌절을 안겨 주었을지도 모릅니다

비오니,


 
 

Total 8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83 "세계의 고통받는 이들과 함께 바치는 십자가의 길"-교황청 재… 집지기 18-03-29 501
82 2018년 종신서원 영상 2 - 배경음악 '들어라 딸아 - 화답송… 집지기 18-02-21 758
81 2018년 종신서원 영상 1 - 배경음악 '신자들과 함께 부르는… 집지기 18-02-21 641
80 cib 폐회 미사특송_170917 집지기 17-09-18 686
79 Te Deum 떼 데움 성 암브로시오의 사은 찬미 집지기 17-06-05 860
78 수녀원 전례 중 아침기도 집지기 17-05-17 938
77 수녀원 전례 중 라틴기도 미사 집지기 17-05-17 684
76 예수와 성모의 작별노래 (1) 집지기 17-04-08 966
75 "축복" - 새사제 미사 때 부른 수련소 특송 집지기 17-01-13 1055
74 성탄 목동미사 퇴장 스트치오 recorder 연주 "Gloria for Ensemb… 집지기 17-01-02 695
73 성탄 말씀전례 묵상곡 피리 연주 "고요한밤" 집지기 17-01-02 773
72 피리연주 "그맑고 환한 밤중에" 집지기 17-01-02 668
71 예수 성탄 대축일 미사 퇴장곡 "Transeamus usque Bethlehem" (1) 집지기 16-12-26 907
70 천주공경가 피리 오르간 집지기 16-09-21 867
69 성 김대건 안드레아 사제와 성 정하상 바오로와 동료 순교자들 … 집지기 16-09-21 847
 1  2  3  4  5  6  

 
 
 
툿찡 포교 베네딕도수녀회 대구수녀원 / (41492) 대구광역시 북구 사수로 363-36 / 053)313-3431~4
Copyright(c)2005 benedictine.or.kr. All rights Reserved.
-